안국역 맛집 '북촌평양냉면', 정통 평양식 메밀면을 맛보다!


'정말 여름이구나!' 하고 느꼈던 주말.
오랜만에 안국 쪽으로 향했습니다^^ 역시나 사람은 바글바글.
날씨 정말 더울 정도였는데 이열치열이라고 뜨거운 라면이나 먹을까 하고
라면 땡기는 날을 가보았지만 사람은 이미 꽉~!
아무래도 덥다보니... 문득 생각난 냉면 ㅋㅋ


냉면집을 찾다가 그 근방에서 북촌 평양냉면 집을 찾을 수 있었어요.
멀리서 '냉면'이라고 딱 보이더라구요. 정말 먹고 싶었나봐요 ㅋㅋ


냉면 전문점이라 그런지, 평양냉면이라 그런지 가격이..
아 메뉴판을 보니 오른 것 같군요! 물냉, 비냉 모두 7,000원씩 이랍니다.
냉면 말고도 갈비탕, 설렁탕 등 여러가지 메뉴가 있었어요.


냉면집이니만큼 시원한 실내~
시원한 냉면집에서 뜨거운 햇살이 내리쬐는 밖을 쳐다보자니 정말 밖에 완전 더워보이더라구요 ㅎㅎ


냉면집 테이블마다 공통적으로 있어야만 하는!
식초, 겨자, 제일 오른쪽은.. 후추인가요? 온육수에 살짝 뿌려먹을 때 ^^


콘샐러드와 열무김치, 무가 등장해주셨습니다~
열무가 조금 쓰더라구요 ㅋㅋ 안익어서 그런지..
콘샐러드는 비냉의 매운맛을 가시게 하는데 역할 톡톡. 시원한 무는 냉면이랑 최고죠^^


짜잔~ 제가 주문한 비빔냉면이에요.
보기만 해도 매워보이는 소스에 살포시 삶은 계란까지.
삶은 계란을 먼저 먹었어야 했는데 ㅋㅋ


열심히 비벼요~ 평양냉면이라 다른집 냉면보다 두꺼운 편이에요!
메밀이 주원료라는데, 면 자체가 보통 함흥냉면과 다르게 끈기는 없어요.
소스는 적당히 매운편! 매운 걸 좋아해서 맛있게 잘 먹었어요.


한솔이가 시킨 물냉면~
이건 보기만해도 시원해 보이네요. 육수 맛이 제대루 ^^


면 굵기가 정말 다르죠?
평양냉면을 이 날 처음 먹어봐서 인상적이었어요 ^^
뭔가 보통 냉면과는 다른 슴슴하고 정갈한 그런 느낌.
더울 때 먹어서 그런지 더 잘 먹은 것 같아요~

북촌평양냉면의 위치는 안국역 1번출구에서 정독도서관으로 가는 길목을 쭉 따라 올라오다보면
먹쉬돈나를 조금 더 지나 위치하고 있답니다.


여러분의 손가락 추천, 한번의 클릭과 터치가 저희에겐 큰 힘이 된답니다 ^^